본문 바로가기
이벤트/파티
facebook

개설자 정보

· 로그인 후 개설자 정보 확인이 가능합니다.

[초대이벤트] 코미디쇼 "졸탄쇼"

모임기간
4월 22일 (토) 19시 30분 ~ 21시 30분
모임장소
[SBS웃찾사전용관] 서울 종로구 동숭동 지도보기
신청인원
1010명 신청가능

'왕의 귀환' 홍대, 대학로, 대전에서 매회매진!
졸탄쇼! 대학로로 돌아왔다.

홍대에서 시작하여 대학로, 대전까지 전공연 매진이라는 기록을 세운 졸탄쇼가
대학로로 다시 돌아왔다. 졸탄의 홈그라운드 SBS공식 웃찾사 대학로 공연장에서
매주 토요일 졸탄쇼가 시작된다. 즉석 애드리브, 재미있는 해프닝, 흥미로운 에피소드로
어린 아이부터 할머니, 할아버지까지 전 연령대의 사람들이 웃고 즐길 수 있는 공연이다.
몸을 사리지 않는 그들의 화려하고 탄탄한 졸탄쇼가 강력한 웃음과 함께 시작된다!

모임소개 더보기

신청기간 3월 20일 (월) 16시 00분 ~ 4월 20일 (목) 14시 00분

  • 무료 · 1 명

    개설자선정 10

    10명 신청가능


      • 공 연  명 : 코미디쇼 "졸탄쇼"

      • 일     시 : 4/22 (토) 19시 30분

      • 장     소 : SBS 웃찾사 전용관 (서울시 종로구 대학로8가길 52)

      • 선발인원 : 10쌍 (1인 신청시 티켓2매 증정)

      • 신 청 마 감 : 4월 20일 (목) 오후 2시

      • 당첨자발표 : 4월 20일 (목) 오후 4시

      • 발 표 장 소 : 오직!! 해당 페이지에서만 확인 가능합니다.
꼭 참여가능하신분만 신청 부탁드립니다!




지도보기

[SBS웃찾사전용관] 서울 종로구 동숭동

온오프믹스 댓글 (6건)

  • 장수미
    53분전
    갑갑한 일상속의 한바탕 웃고 싶습니다~ 꼭 보고싶네요!! 신청합니다
  • 김동필
    1일전
    내 배꼽 돌리둬
  • 하태창
    1일전
    언제나 웃음을 잃지 않고 싶은 일인으로서 그 시간 만큼은 한바탕 크게 웃고 싶어 신청합니다.
  • 전도빈
    2일전
    맘껏 웃을 수 있는 코미디쇼, 보고싶습니다 !
  • 양수경
    2일전
    코미디쇼 꼭 보고싶습니다 !
  • 한태우
    2일전
    안녕하세요 저는 결혼 6개월차 올해 7월 딸바보 아빠를 예약해둔 새신랑입니다.

    이래 저래 기회가 되어서 다른 연극들은 많이 봤지만 진짜 티비에 나오는 개그맨분들이 나오는 연극이라
    꼭 보고 싶습니다.

    저희에게 기회가 주어진다면 배속에 있는 아이 태교로도 좋고 임신중에 있는 아내도 많이 웃을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것같습니다.
    당첨이 안될수도 있겠지만 많은 사람들에게 웃음을 주는 코미디언 모든분들 존경하고 사랑합니다^^

참여신청/취소 안내

  • * 모임의 신청/취소/변경/환불은 참여신청 기간 내에만 가능합니다.
  • * 결제한 유료모임은 환불 시 결제 수단과 환불 시점에 따라 수수료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자세한 사항은 취소/환불약관을 확인해주세요.
  • * 결제, 환불, 참여신청 수정/취소, 참여상태 확인, 참여내역 확인은 마이페이지에서 할 수 있습니다.
  • * 모임 또는 그룹의 설정, 모집정원 초과 여부에 따라 대기자로 선정될 수 있습니다. 자세한 사항은 FAQ를 확인해주세요.
  • * 온오프믹스 결제서비스를 이용하는 모임은 개설자의 사업자 여부에 따라 결제증빙 발행이 가능합니다. 자세한 사항은 FAQ를 확인해 주세요.
  • * 개설자 선정방식 또는 개설자 통장입금 방식의 모임 참여/결제 확인은 개설자에게 문의 바랍니다.
  • * 온오프믹스는 참여신청 및 참가비 결제 기능을 제공하는 회사로 모임개설자(주최측)가 아닙니다. 모임 내용과 관련한 사항은 모임 개설자에게 문의 바랍니다.
오늘 본 기록

Left

1/1

HOT ISSUE

닫기 열기
[The EDGE Forum] 중국에서 스타트업이 성공하는 비결
“10원짜리 핀셋을 10억명 인구에 하나씩만 팔아도 100억원이다.” 중국 시장을 노리는 한국 기업이 하나같이 하는 말입니다. 그러나 중국에서 살아남은 기업은 많지 않습니다. 삼성전자 조차도 중국에서 점유율이 점점 떨어져갑니다. 최근 중국의 반한(反韓) 정서와 맞물려 한국 기업의 상황은 점점 어려워지고 있습니다. 그렇다고 세계 최대 시장을 포기할 순 없습니다. 포기할 이유도 없습니다. 스타트업 중에서도 ‘성공신화’를 쓰고 있는 사례가 있기 때문입니다. 한국경제신문의 스타트업 취재팀 EDGE가 중국에서 맹위를 떨치고 있는 스타트업의 성공비결을 독자 여러분의 눈앞에서 파고듭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