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facebook

개설자 정보

  • 본 모임은 종료된 모임입니다.
  • webmaster@onoffmix.com
  • 02-6080-5579

· 문의사항은 메일 / 전화를 이용해주세요.

[북부경기문화창조허브] 1인 제조업 창업에 대한 핵심 교육

모임기간
2월 21일 (화) 19시 00분 ~ 21시 00분
모임장소
[북부경기문화창조허브] 경기 의정부시 의정부동 12층 지도보기
신청인원
10034명 신청가능

북부경기문화창조허브에서 3D모델링, 3D프린터, 레이저커터 UV프린터 이 핵심 3가지 교육을 무료로 진행합니다!

모임소개 더보기

신청기간 1월 4일 (수) 13시 00분 ~ 2월 20일 (월) 10시 00분

  • 무료 · 1 명

    선착순 20

    마감
  • 무료 · 1 명

    선착순 20

    마감
  • 무료 · 1 명

    선착순 20

    마감
  • 무료 · 1 명

    선착순 20

    마감
  • 무료 · 1 명

    선착순 20

    마감

앵콜 선택 시 개설자에게 모임 개설이 요청됩니다.

o 교육장 : 북부경기문화창조허브

o 교육장소 : 경기 의정부시 의정부2 501-1 12층 강의실

대중교통 : 의정부역 도보 3분 거리

o 교 육 비 : 무료

o 준비사항 : (Fusion 360강의만) 개인 노트북 지참

o 교육대상 : 제한없음

o 교육내용/일정

 

 

 

 

 

 

1월 교육명

일정

교육 시간

교육 내용

내손안의 3D프린터

1 17

19:00-21:00

3D프린터 수업을 통해 3D프린터의 역사와 다양한 장비에 대해 알 수 있다.

레이저커터 UV프린터

1 24

19:00-21:00

레이저커팅 UV평판프린터 기본교육을 통해 장비사용을 할 수 있다.

2월 교육명

 

 

 

내손안의 3D프린터

2 7

19:00-21:00

3D프린터 수업을 통해 3D프린터의 역사와 다양한 장비에 대해 알 수 있다.

레이저커터 UV프린터

2 21

19:00-21:00

레이저커팅 UV평판프린터 기본교육을 통해 장비사용을 할 수 있다.

Fusion 360

2 14, 16

17:00-21:00

fusion360교육을 통해 3차원 모델링을 할 수 있다.

 

 

* 온오프믹스에서 과정별 중복신청이 안될 시 아래 이메일 주소나 문자로 개별 신청 요망

 

* 상기 교육 과정은 단일, 중복선택 수강이 가능하며, 중복선택 시 과정별로 교육신청이 요구됨

 

o 신청기간 : 과정별 교육 전일까지 신청(과정별 선착순 20명으로 제한)

 

o 신청방법 : 온오프믹스 신청 or 북부경기문화창조허브 사이트 신청

 

 

 

o 문의 : 010-5050-7459

 

 

 

 

 

 

 

 

 

지도보기

[북부경기문화창조허브] 경기 의정부시 의정부동 12층

참여신청/취소 안내

  • * 모임의 신청/취소/변경/환불은 참여신청 기간 내에만 가능합니다.
  • * 결제한 유료모임은 환불 시 결제 수단과 환불 시점에 따라 수수료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자세한 사항은 취소/환불약관을 확인해주세요.
  • * 결제, 환불, 참여신청 수정/취소, 참여상태 확인, 참여내역 확인은 마이페이지에서 할 수 있습니다.
  • * 모임 또는 그룹의 설정, 모집정원 초과 여부에 따라 대기자로 선정될 수 있습니다. 자세한 사항은 FAQ를 확인해주세요.
  • * 온오프믹스 결제서비스를 이용하는 모임은 개설자의 사업자 여부에 따라 결제증빙 발행이 가능합니다. 자세한 사항은 FAQ를 확인해 주세요.
  • * 개설자 선정방식 또는 개설자 통장입금 방식의 모임 참여/결제 확인은 개설자에게 문의 바랍니다.
  • * 온오프믹스는 참여신청 및 참가비 결제 기능을 제공하는 회사로 모임개설자(주최측)가 아닙니다. 모임 내용과 관련한 사항은 모임 개설자에게 문의 바랍니다.
오늘 본 기록

Left

1/1

HOT ISSUE

닫기 열기
[The EDGE Forum] 중국에서 스타트업이 성공하는 비결
“10원짜리 핀셋을 10억명 인구에 하나씩만 팔아도 100억원이다.” 중국 시장을 노리는 한국 기업이 하나같이 하는 말입니다. 그러나 중국에서 살아남은 기업은 많지 않습니다. 삼성전자 조차도 중국에서 점유율이 점점 떨어져갑니다. 최근 중국의 반한(反韓) 정서와 맞물려 한국 기업의 상황은 점점 어려워지고 있습니다. 그렇다고 세계 최대 시장을 포기할 순 없습니다. 포기할 이유도 없습니다. 스타트업 중에서도 ‘성공신화’를 쓰고 있는 사례가 있기 때문입니다. 한국경제신문의 스타트업 취재팀 EDGE가 중국에서 맹위를 떨치고 있는 스타트업의 성공비결을 독자 여러분의 눈앞에서 파고듭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