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무료 문화/예술
facebook

개설자 정보

  • 본 모임은 종료된 모임입니다.
  • webmaster@onoffmix.com
  • 02-6080-5579

· 문의사항은 메일 / 전화를 이용해주세요.

토크) 느린 변화를 위한 썰

모임기간
2015년 10월 3일 (토) 19시 30분 ~ 21시 30분
모임장소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노리터플레이스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412-8 지하 1층) 지도보기
모집정원
1001명 신청가능

한국 사회의 변화, 내 삶의 변화를 기대하는 데 지친 이들에게 2세대 진보정치가 조성주와 팟캐스터 물뚝심송이 만나 속시원하게 썰을 푼다.#와우북 #와우북페스티벌 #서울와우북페스티벌 #북페스티벌

모임소개 더보기

신청기간2015년 8월 25일 (화) 16시 00분 ~ 2015년 10월 3일 (토) 14시 00분

  • 무료

    선착순 정원 100

    마감

앵콜 선택 시 개설자에게 모임 개설이 요청됩니다.

참여신청이 완료되신 분은 신청 이메일로 로그인 하신 뒤
아래 '티켓 확인' 을 클릭 하시면 티켓이 출력 됩니다!  
(모바일에서도 가능합니다!)
 
 

  

느린 변화를 위한 썰

10.3() 19:30 | 노리터플레이스 공동기획 인문사회과학출판인협의회 | 무

 

웹플라이어23.jpg

 

 

 

악의 편에 선 자들이 힘이 세면 싸움에서 그들이 승리하는 게 맞다세상은 생각만큼 쉽게 바뀌지 않으니까그러나 반드시 변화하기는 한다한국 사회의 변화내 삶의 변화를 기대하는 데 지친 이들에게 2세대 진보정치가 조성주와 팟캐스터 물뚝심송이 만나 속시원하게 썰을 푼다진보정치의 현주소를 알린스키라는 현미경으로 차갑게 들여다보고새로운 전망을 향해 나아가는 느린 변화를 이야기한다.

 

조성주1_알린스키.JPG

 

 

조성주 

칼 세이건을 읽고 천문학자를 꿈꿨다희망대로 천문학과에 진학했으나 정작 우리가 발 딛고 있는 이 행성의 청년 문제에 더 큰 관심을 갖게 되었다청년유니온 정책기획팀장국회의원 보좌관서울특별시 노동전문관정치발전소 공동대표를 지냈으며현재 정의당 미래정치센터 소장을 맡고 있다. 저서 알린스키변화의 정치학대한민국 20절망의 트라이앵글을 넘어가 있다.

 

물뚝심송 박성호_알린스키.jpg

 


 

 

물뚝심송 박성호 

자칭 이승 의견가이며 물뚝심송이라는 필명으로 국내 유일의 민족정론지 <딴지일보>에 정치 평론을 기고하고 있으며, XSFM의 팟캐스트 "그것은 알기싫다"에 출연하여 사람들이 우리 사회의 정치현실에 관심을 갖게 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저서로 정치가 밥 먹여준다가 있다.

지도보기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노리터플레이스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412-8 지하 1층)

참여신청/취소 안내

  • * 모임의 신청/취소/변경/환불은 참여신청 기간 내에만 가능합니다.
  • * 결제한 유료모임은 환불 시 결제 수단과 환불 시점에 따라 수수료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자세한 사항은 취소/환불약관을 확인해주세요.
  • * 결제, 환불, 참여신청 수정/취소, 참여상태 확인, 참여내역 확인은 마이페이지에서 할 수 있습니다.
  • * 모임 또는 그룹의 설정, 모집정원 초과 여부에 따라 대기자로 선정될 수 있습니다. 자세한 사항은 FAQ를 확인해주세요.
  • * 온오프믹스 결제서비스를 이용하는 모임은 개설자의 사업자 여부에 따라 결제증빙 발행이 가능합니다. 자세한 사항은 FAQ를 확인해 주세요.
  • * 개설자 선정방식 또는 개설자 통장입금 방식의 모임 참여/결제 확인은 개설자에게 문의 바랍니다.
  • * 온오프믹스는 참여신청 및 참가비 결제 기능을 제공하는 회사로 모임개설자(주최측)가 아닙니다. 모임 내용과 관련한 사항은 모임 개설자에게 문의 바랍니다.
오늘 본 기록

Left

1/1

HOT ISSUE

닫기 열기
컨텐츠 마케팅 서밋 2018
컨텐츠 마케팅 서밋은 2016년 시작으로, 국내외 분야별 최고의 고수들이 강연을 하는 마케팅 지식 포럼입니다. 우리는 이 행사를 통해서 많은 분들이 인사이트를 얻고 있음을 알고 있습니다. 이 행사에 보여주신 관심과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서도 최선을 다해서 준비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