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료 문화/예술
facebook

개설자 정보

  • 본 모임은 종료된 모임입니다.
  • webmaster@onoffmix.com
  • 02-6080-5579

· 문의사항은 메일 / 전화를 이용해주세요.

워크샵: 두려움과 대면하기

모임기간
2017년 6월 10일 (토) 16시 00분 ~ 19시 00분
모임장소
[서울 서초구 서초대로42길 65] 서울 서초구 서초동 지도보기
모집정원
1511명 신청가능

인간의 가장 기본적인 두려움 중 하나는, 삶을 이용하지 못한다는 것, 꿈과 계획을 실현시키지 못한다는 것이다. 이런 두려움을 대면하는 방법이 있을까요? 그리고 어떻게 사회가 기대하는 것과 다른 꿈을 성취할 수 있을까요?

모임소개 더보기

신청기간2017년 5월 29일 (월) 12시 00분 ~ 2017년 6월 10일 (토) 15시 30분

  • 10,000

    개설자선정 정원 15

    마감

앵콜 선택 시 개설자에게 모임 개설이 요청됩니다.

워크숍:두려움과 대면하기
일시:2017년 6월 10일(토) 오후 4시 ~ 7시
참가비:1만원
내용:

인간의 가장 기본적인 두려움 중 하나는, 삶을 이용하지 못한다는 것, 꿈과 계획을 실현시키지 못한다는 것이다. 이런 두려움을 대면하는 방법이 있을까요? 그리고 어떻게 사회가 기대하는 것과 다른 꿈을 성취할 수 있을까요?

우리는 강의와 다양한 활동을 통해서 두려움을 어떻게 극복할 수 있는지에 대해 경험해 볼 것입니다.

“두려움은 모든 발전의 가장 큰 적이다”

행사 일정:
오후 4:00 ~ 5:00 강연
오후 5:15 ~ 6:00 그룹 토론
오후 6:15 ~ 7:00 활동

* 이번 워크숍에는 커피와 간식을 먹을 수 있는 두 번의 쉬는 시간이 있습니다 (입장료에 포함되어 있음)
대상: 이 주제에 관심있으신 모든 분을 대상으로 합니다.

인원:15명 (자리가 부족할 수 있으니, 15분 전에 오시는 것을 권장합니다)
장소:뉴 아크로폴리스의 센터, 서초구 서초대로42길 65, 3층. 서초입구역 1번 출구  Click Here
강연자 소개:   Ms. Ilanit Adar
  • 15년 이상 실용 철학 공부, 강의
  • 2013년 뉴 아크로폴리스 한국 지부 설립
  • 현 동아출판사 사업개발부 재직 중


궁금 하신 사항은 문의 주세요:
연락처:010-7146-4464 / 010-2212-1802
이메일:info@newacropolis.or.kr
카톡아이디:gal1802
더 많은 정보를 위해:
웹사이트:www.newacropolis.or.kr
페이스북:www.facebook.com/NewAcropolisSouthKorea
국제 웹사이트:www.acropolis.org

지도보기

[서울 서초구 서초대로42길 65] 서울 서초구 서초동

참여신청/취소 안내

  • * 모임의 신청/취소/변경/환불은 참여신청 기간 내에만 가능합니다.
  • * 결제한 유료모임은 환불 시 결제 수단과 환불 시점에 따라 수수료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자세한 사항은 취소/환불약관을 확인해주세요.
  • * 결제, 환불, 참여신청 수정/취소, 참여상태 확인, 참여내역 확인은 마이페이지에서 할 수 있습니다.
  • * 모임 또는 그룹의 설정, 모집정원 초과 여부에 따라 대기자로 선정될 수 있습니다. 자세한 사항은 FAQ를 확인해주세요.
  • * 온오프믹스 결제서비스를 이용하는 모임은 개설자의 사업자 여부에 따라 결제증빙 발행이 가능합니다. 자세한 사항은 FAQ를 확인해 주세요.
  • * 개설자 선정방식 또는 개설자 통장입금 방식의 모임 참여/결제 확인은 개설자에게 문의 바랍니다.
  • * 온오프믹스는 참여신청 및 참가비 결제 기능을 제공하는 회사로 모임개설자(주최측)가 아닙니다. 모임 내용과 관련한 사항은 모임 개설자에게 문의 바랍니다.
오늘 본 기록

Left

1/1

HOT ISSUE

닫기 열기
[한국콘텐츠진흥원] 컬처링 역발상 토크콘서트 - 유성호교수, 손선영작가, 김소영아나운서
SBS , KBS2 등 뉴스보도 및 교양 프로그램에서 법의학 전문 자문가로 활동 중인 유성호 교수와 의 작가 손선영이 만나서 나누는 조선의 법의학 이야기! 역사 스토리텔러를 꿈꾸는 창작자 및 팬 여러분과 함께 합니다.